공지사항

아이오와밸리 칼리지 입학생들이 출국했습니다. ^^

투투유학 0 3,939

이번 17년 1월에 처음으로 보내는 아이오와 주..아이오와밸리 칼리지에

입학하는 학생들 4명이 1월 4일에 출국했습니다.

e06bdb77e1ffe2208013c6547d535e28_1483873 

 

현지 도착 후 숙소에 짐을 풀고...

학교 수업신청 및 은행개설 그리고 핸드폰 개통을 했구요.

이어서 필요한 물품들을 쇼핑했습니다.

저희 투투유학 스텝이 일일이 데리고 다니면서

혹시 필요한 것을 빠뜨리지 않았는지 모두 체크했네요.

 

그런 후

아이오와 스테이트 유니버시티 투어를 다녀왔습니다.

아주 추운 날씨라...

동동 걸음으로 캠퍼스 투어를 했네요.

 

저녁에는 학교 부총장님께서 집으로 초대를 해 주셔서

함께 식사를 하기도 했습니다.

 

좀 더 빨리 학교를 졸업하고 주립대로 가려는 학생들에게는

최고의 조건이 되는 학교가 아이오와 밸리 칼리지입니다.

이 곳은 봄학기, 가을학기 외에..

여름방학 썸머스쿨과 겨울방학 윈터스쿨까지 있기 때문에

굉장히 효과적으로 공부를 해 나갈 수 있는 곳입니다.

무조건 처음부터 수업을 듣게 하기 때문에

영어가 조금은 실력이 되는 학생을 보내려고 합니다.

 

학교 규모가 각각 1500명씩 밖에 안되기 때문에

한 학교당 3명씩...그래서 6명만을 학기마다 보낼 예정입니다.

이미..17년 8월에 입학할 학생이 3명이 정해 진 상태입니다.

 

 

이제 내일이면..수업을 시작합니다.

이번에 출국한 학생들 모두...4.0 퍼펙트로 졸업을 해서

미국 50위권 이내 명문 주립대로 가시길 응원합니다.

사실..

이번에 아이오와 밸리 졸업하는 건희군은

지금까지 3학기 내내 4.0을 받았더라구요.

그만큼 공부하기에는 최적인 곳입니다.

 

놀 곳 전혀 없고..

한국인 전혀 없고...

대도시도 없고...

그저..

학교와 기숙사에서만 생활해야 합니다.

즉..공부만 해야 한다는거죠.

 

이게 싫은 학생은 저희 투투유학으로 오지 말아야합니다.

저희가 보내는 3개 학교 모두...

근처 30분 내에..유흥가가 없습니다.

헐....

 

하지만 다시 도전하려는 학생이라면..

문을 두드리세요.

반드시 열어 드리겠습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