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자퇴하려는 고2 학생과의 인터뷰...

투투유학 0 3,864

​고등학교 2학년 학생 한명이 어머니와 사무실을 찾아왔었습니다.

공부도 잘하는 학생이었는데 학교를 그만두고 검정고시를 친 후

미국 유학을 가겠다는 것이었습니다.

왜 고등학교를 그만두고 싶은지는 질문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학생의 얼굴 속에서 학교 안에서 힘든 상황이 있다는 것을

충분히 짐작할 수 있었지요.

전체적인 저희 투투유학 프로그램을 설명하면서

다른 유학원의 프로그램도 설명해 주었습니다.

가능하면 저희 투투유학원에 찾아오는 학생과 부모님들께는

다른 유학원을 통해서 어떻게 유학을 갈 수 있는지도

말씀 드리고 때에 따라서는 타 유학원을 추천도 해 줍니다.

왜냐면

결국 학생이 잘 되는 길을 선택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제가 오늘 상담한 학생에게 해 준 이야기가 몇가지 있는데..

첫번째...모든 사람에게 착한 사람이 되지 마라.

두번째...네 자신만의 색깔을 포기하지 마라.

세번째...사회화 과정인 학교를 그만두는 것은 최후의 선택으로 해야 한다.

네번째...어떤 선택을 하든 막다른 길은 없다. 또 다른 길은 반드시 있다.

다섯번째...네가 잘 되었으면 좋겠다.

였습니다.

한참을 설명하는데..옆에 있던 어머니가 눈물을 흘리는 것이었습니다.

그 눈물속에서 여러가지 상황을 짐작할 수 있었습니다.

안타까운 어머니의 마음...자녀가 힘들어 하는데 도움이 되지 못하는 아픈 마음...

등등....

투투유학 프로그램을 다 설명하고...덧 붙여 주었습니다.

다른 유학원도 가서 상담을 해 봐라.

그래서 더 나은 선택을 해서 네 마음이 움직이는 곳을 선택해야 한다.

그리고 가능하면 고등학교는 졸업하고 유학을 가자...라구요.

우리 투투유학이 아니어도 좋으니...

가능하면...가능하면 1년밖에 남지 않았으니 마치고 가는게 좋다고 했습니다.

사실 이 학생처럼 유학보다는 고등학교를 끝까지 마칠 수 있도록 설득하는

일들이 아주 많습니다. 그렇게 설득을 하면 대부분은 유학을 가지 않습니다.

하지만 그것이 상담한 학생에게 더 도움이 되는 길이기에

기쁜 마음으로 학생을 설득하려고 최선을 다합니다.​

흠....

투투유학 업무를 하면서 늘 드는 생각은..2가지 입니다.

보람있다+돈도 좀 된다...입니다.

보람있고 돈이 된다면 이건 해내야 하지요.

그래서...즐겁게 일을 하고 있습니다.

오늘 만난 학생도..

정말 정말 잘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상담을 한 대부분 학생들은 저희를 통해 유학을 가지 않습니다.

그렇지만..

그 학생들과의 만남은 제게 행복한 시간들입니다.

그래서 조금이라도 더 도움이 되는 길을 알려주려고

주저리 주저리 하는 편입니다.

혹여

​제 경험이 학생의 인생에 도움이 될 수도 있으니까요.

^^

지방에서 먼 길 온 학생과 부모님에게..

행복한 길이 열리길 진심으로 바래봅니다.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2019 가을학기 입학 수속을 마치고 2020 봄학기를 준비합니다! 투투유학 08.29 804
공지 투투유학 사무실 이전과 상담 안내 투투유학 04.17 1971
공지 오직 투투유학만이 로레인 카운티 커뮤니티 칼리지의 대한민국 공식 파트너입니다. 투투유학 03.21 6164
공지 오하이오 주립대 3학년으로 편입하는 성용 군 ^^ 투투유학 02.27 3133
26 소식 15년 8월 입학생들이 출국하였습니다. 최고관리자 08.17 3618
25 소식 투투유학을 통해 명문대 진학하는 방법..^^ 최고관리자 11.16 5137
24 소식 투투유학이 걸어 온 길을 소개합니다 최고관리자 11.19 4894
23 소식 16년 1월 학생들의 투투유학 세미나가 열렸습니다. 최고관리자 12.29 4457
22 소식 16년 1월 유학생들이 미국으로 출국하였습니다 ^^ 최고관리자 01.13 4700
21 소식 16년 8월 입학생들이 출국하였습니다 ^^ 투투유학 08.13 4882
20 소식 고3 여학생과의 유학 인터뷰...^^ 투투유학 09.28 4296
19 소식 16년 8월 유학생 아버지와의 저녁식사...^^ 투투유학 09.30 4309
18 소식 고1 남학생과 어머니를 돌려보내며... 투투유학 10.08 4459
17 소식 22살 여학생의 유학포기.... 투투유학 10.14 5264
16 소식 투투유학생 최초 미국 영주권 받은 이은지양과의 대화...^^ 투투유학 10.25 4564
15 소식 고3 외고 졸업생과의 상담... 투투유학 11.09 3729
14 소식 아이오와밸리 칼리지 입학생들이 출국했습니다. ^^ 투투유학 01.08 3940
13 소식 유학 거절을 하면서도...유쾌한 경험을 했네요....^^ 투투유학 01.11 4373
열람중 소식 자퇴하려는 고2 학생과의 인터뷰... 투투유학 03.12 3865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